8/14 8주차 주간 회고 및 인턴 기간 회고

프로젝트 리서치에서의 인턴이 8주간 진행되고 많은 것을 얻고 가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우선적으로는 IT분야를 간접적으로 경험하게 되면서 한번도 접해보지 못했던 컨텐츠 및 서비스를 이용해보게 된 것이 큰 경험중에 하나로 꼽힙니다. 또한 실제 개인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많은 서비스들을 사용하여 산출물로 만들수 있었습니다. 프로젝트 관리라는 분야를 경영학의 한 분야로 생각하면서 실제 기업의 경우 프로젝트, 사업을 진행하면서 어떤 과정을 거치고 그 과정에서 어떤 업무와 필수적인 사항들이 있는지 심도있게 알게 된 기간이 되었습니다. 

또한 삼성전자라는 글로벌 기업에서 이루어지는 프로젝트 관리에 대한 강의를 직접 참여하면서 학교 수업으로 수강하였을 때와 차이점을 느꼈고 그 차이점으로 개인적으로 교훈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KT의 IPCC 프로젝트에 2주간 지원하는 업무를 하면서 실제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프로젝트 팀의 분위기와 전반적인 진행 과정을 경험하게 되어서 PMBOK으로 공부하였던 학문적인 사항을 접목시키게 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무엇보다 인턴 초기부터 걱정이 많았던 Github가 이 인턴 기간동안 가장 큰 경험이 된 것 같습니다. 개발자의 위치가 아닌 기획자 또는 관리자의 위치에서 이를 사용하면서 항상 모든 업무에 대해 Smart Work를 통해 장소와 시간의 제약이 없이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점이 가장 기억에 남았습니다.

8주간의 인턴십을 수행하면서 프로젝트 관리와 IT 분야의 관심이 예전보다 많이 생기면서 미래에 대한 견문이 넓어지는 계기가 되었고 이전에는 많은 분야에서 프로젝트 관리가 이루어진다는 점을 느끼지 못하였지만 인턴 과정을 통해 이러한 점이 많이 변하였습니다.

저의 인턴 기간동안 Peter 소장님, Dexter가 많은 도움을 주시면서 의미있는 기간으로 만들어 주셔서 너무나 감사하게 느낍니다. 

Advertisements

8/8 주간회고 7주차

금주는 Process와 Template에 대한 산출물을 전달하는 작업을 하였습니다. 이 작업을 하면서 많은 것들을 느꼈다기 보다는 산출물에 대한 도구 및 기법들이 많다는 것을 크게 느꼈습니다. 이 프로젝트를 하면서 Process와 Template에 대한 산출물이 워드 파일과 파워포인트만으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생각하였지만 새로운 기법와 도구를 접하게 되면서 생각과 표현의 폭이 넓어졌다고 느꼈습니다. 저는 많은 도구들이 있겠지만 소장님의 추천으로 Wix라는 서비스를 통해 산출물을 전달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막연하게 전달의 도구로 사용하면 된다라는 생각에 마구잡이식으로 실행을 하였지만 결국에는 탄탄한 기획으로 비롯된 Outline이 필요하며 이에 대한 시간투자가 가장 많이 될 것이라고 느꼈습니다. 이제 프로젝트 리서치에서의 인턴이 다 끝나가고 있지만 제가 하게되는 모든 업무에서 많은 점들을 느낄때도 있고 많지는 않지만 경험의 깊이에 대해 느낄 때가 많아지는 것 같았습니다.

8/1주간회고 6주차

금주는 자격증을 대비하는 서울팀과 원주팀이 정리한 자료를 통합하여 최종적인 요약본을 만들고 템플릿 또한 종합하려 했으나 예기치 못한 변수가 생겨났습니다. 이러한 변수로 인해 기존의 계획대로 진행되지는 않고있지만 어찌보면 이러한 변수들 또는 리스크들이 추후에 좋은 경험이 될 것 같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지금 진행하고 있는 개인 프로젝트가 종료되는 시점까지 추가적인 요구사항이 늘어나는 경우는 있을 것이라 생각했지만 이러한 리스크가 생겨날지는 몰랐던 터라 좋은 경험이 되었다고 생각이 됩니다.

7/25 주간회고 5주차

5주차에는 KT에서 업무를 하면서 4주차 후반에 했던 IP Phone 설치를 다시 하는 업무를 하였고 비교적 한가한 한 주를 보냈습니다. 관련 전공을 하지 않고 있기에 저에게 업무를 할당하지 못하는 부분도 있었지만 현 상태에서는 테스트 단계가 아니고 테스트를 위한 작업 단계이기에 딱히 업무가 주어지지 않았습니다. KT에서의 마지막 날에 김영국 차장님께서 Visual PMO에 있는 Page에 보안 관련 양식을 만들어서 올려달라고 하셔서 처음으로 KT의 PMS에 작성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습니다. 평소 Github를 통해 개인 프로젝트를 하는 저에게 Visual PMO가 Github와는 어떤 다른점이 있는지 알 수 있게 해주는 부분이 있었고 어찌보면 Github가 Visual PMO의 축소판이라고 생각되었습니다. 편한 점들도 많고 상대적으로 기능들이 많이 있어 업무의 편리성이 확연하게 드러나는 것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KT에서 짧은 기간동안 업무지원을 하면서 많은 것들을 느꼈고 업무적인 것보다 개인적으로 앞으로의 미래에 대해 다시 한번  깊게 생각해 보는 시간이 되는 계기가 되었던 것 같았습니다.

7/18 주간회고 4주차

금주는 KT IPCC구축 업무를 지원하러 충정로로 출퇴근을 했습니다. 사무실에 들어서자 평소 생각하던 회사의 이미지와 비슷한 모습을 보고 긴장을 많이 했지만 주변에 많은 분들이 이것저것 챙겨주시면서  도움을 많이 주셨습니다. 부하테스트, 보안테스트 등에 도움을 드리면서 현 브로젝트가 어떤 방향으로 진행되는지 알수 있었고 다른 프로젝트에도 적용시킬 수 있을 사항들을 숙지할 수있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또한 이런 큰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이해관계자들과 협업하는 기업들이 어떻게 활동하는지 알수 있는 시간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 이번 KT 프로젝트를 통해 KT라는 기업의 분위기를 파악할 수 있게 되었고 더 나아가 현 프로젝트에서 협업하는 업체들이 어떤 업무를 담당하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체력적으로 조금은 힘든 한 주가 되긴 했지만 KT라는 기업을 경험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서 여기에서 일을 하는 동안 유익한 시간이 될 것같습니다. 다만 전공이 다른 저로서는 기본적인 지식이 없어 저에게 업무를 지시하거나 저에게 설명을 해주시는 분들이 많이 답답하실거라는 생각이 들어 답답하기도 하고 이래서 자신이 하고 싶은 일과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는 말이 생각드는 한 주였습니다.

7/11 주간회고 3주차

이번 한 주는 바쁘고 빠르게 지나간 한 주 같았습니다. 입사를 하지 않고서 삼성전자 교육원에 들어가볼 기회가 없었을텐데 Peter 소장님 덕분에 세계적인 기업을 탐방하게 되어서 엄청 도움도 많이되었고 배울것도 많이 있었습니다. 3일차까지의 강의에는 지난학기에 들었던 수업내용과 거의 대부분 같은 내용임에도 불구하고 삼성이라는 기업의 실무에서 오랫동안 몸담았던 분들의 경험을 간접적으로 볼수있어서 강의의 질이 높아진것 같습니다. 또한 문화재 PM 강사분의 강의를 들으면서 도시를 만드는데도 PM이 필요한지 처음 알게되었고 강의 내용중 90프로정도가 실습이기에 흥미도 있어보였습니다. 이번 한주는 삼성에서의 강의와 PMBOK 스터디그룹이 하는 과제로 인해 하루 약 4시간의 취침에도 불구하고 그만큼 가치가 있던 한주가 되었던 것 같습니다. 그리고 강의에 참여하신 직원분들의 경험에서 우러나온 리스크관리가 참으로 기억에 만히 나맜던 것같습니다 저희에게 좋은 기회를 주신 Peter소장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싶고 다음주부터 시작되는 KT에서의 업무가 걱정이 되면서도 한편으로는 기대가 되기도 합니다. 인턴기간동안의 이런 대기업탐방이 저에게 피가되고 살이되는 기간이 되도록 노력해서 꼭 많은 것을 얻고나가게 되는 인턴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7/4 2주차 주간회고

 이번 한 주 동안은 사무실 안에서 혼자 업무를 하게 되었지만 Github를 통해서 원격으로 업무사항을 보고하고 Feedback을 받으면서 굳이 같은 공간안에서 일을 하지 않아도 될 만큼 Github가 유용하다고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한편으로는 협업 시스템을 포함한 많은 기술이 발달하면서 사람과 사람간의 의사소통의 필요성이 줄어들 것 같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한 스터디 그룹과 미니 프로젝트를 수행하면서 의사소통이 잘 진행되지 않은 점에 대해 많은 답답함을 느꼈고 결국엔 원래 일정대로 프로젝트가 잘 진행되지 않았습니다. 이를 통해서 앞으로의 업무에 대해 다시 한번 반성하게 되었고 조직 내에서의 의사소통을 원활하게 하는 것이 어찌보면 PM의 몫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게 되었습니다.

P.S 일주일 동안 부득이하게 Mac을 사용하게 되었는데 Mac이 편하다는 느낌을 받았고 Window를 다시 사용하려니까 어색한 부분이 있는 것 같습니다.^^;;